Loading...

간호직공무원

보건진료직공무원

보건직공무원

보건복지부

보건교사

RNBSN

병원코디네이터

공사/공단

연도별영상보기

2020년 2019년 2018년 2017년 2016년 2015년 2014년 2013년
서울시 6월 13일 6월 15일 6월 23일 6월 24일 6월 25일 6월 13일 6월 28일 8월 24일
지방직 5월 19일 6월 17일 6월 18일 6월 27일 6월 21일 7월 27일
간호사
국가고시
60회 국가고시 59회 국가고시 58회 국가고시 57회 국가고시 56회 국가고시 55회 국가고시 54회 국가고시 53회 국가고시


코로나19
피해지원성금
깊이가
다른 강의
간호학
강연
기부
캠페인
대의원
총회
2회 널싱런대회 세계간호사대회 국제간호협의회 1회
널싱런대회
간호
정책선포식

공지사항

[뉴스] '태움'에 극단적 선택…故 서지윤 간호사 산재 인정
올린이: 관리자 조회: 233

'태움'에 극단적 선택서지윤 간호사 산재 인정


근로복지공단 "고인의 사망은 업무와 상당 인과관계가 인정된다고 판단"







 

지난해 서울의료원에서 일하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고() 서지윤 간호사에 대해 근로복지공단이 업무상 재해를 인정했다.

9일 공단은 서울업무상질병판정위원회가 서 간호사 유족 등이 제출한 유족급여·장의비 청구 사건에 대해 심의한 결과 업무상 질병으로 판정했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지난달 29일 심의회를 개최해 유족과 대리인의 진술을 청취하고 관련 자료를 검토했다. 이후 고인의 사망은 업무와 상당 인과관계가 인정된다고 판단했다.
위원회는 "(고인이) 업무와 직장 내 상황과 관련돼 정신적 고통을 겪었음이 인정되고 업무상 과로와 스트레스가 누적되면서 정상적 인식 능력이 저하된 상태에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봄이 타당하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상 질병 판정은 직장 내 괴롭힘 또는 폭언 등 업무상 정신적 스트레스가 원인이 된 정신 질환에 대해 산재 인정이 가능하도록 작년 7월 인정 기준을 구체화한 이후 나온 상징적 판단이다.
또 유족과 시민단체가 지난 5월 근로복지공단 서울북부지사에 산업재해 판정을 신청한 지 6개월 만에 나온 것이다. 서 간호사는 지난해 1월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에 대해 시민단체들은 이번 판정이 마땅하다고 밝히면서, 서울의료원에 대해서는 여전히 태움(직장 내 괴롭힘) 문화로부터 구성원을 보호하는 체계를 갖추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상담신청 자료신청
  • 명품;
    뛰어나거나 이름난 물건. 
    또는 그런 작품.
  • SINCE 1998, 역사전통으로 명품을 탄생시키다.

뿌리 깊은 나무는 흔들리지 않습니다.”

간호교육연수원은 1998년부터 간호직만을 교육해온
‘진짜 전문가’라는 자부심으로 여러분과 함께합니다.

x
x